박시연 & 김희선 여신 인증

사진 속 김희선은 후배 박시연과 함께 샴페인들 들고 다정히 포즈를 취하며 파티를 즐겼다. 김희선은 변치않는 미모로 시선을 끌었다. 여전히 아름다운 얼굴은 물론 탄탄한 각선미도 도저히 아이 엄마라고는 믿을 수 없는 모습이었다. 자연스러운 자리에서 찍은 사진임에도 마치 화보를 보는 듯 완벽했다. 두 사람의 패션 감각도 돋보였다. 박시연은 블랙 미니드레스로 세련된 매력을 발산했다. 김희선은 반짝이는 카디건에 숏팬츠를 매치해 화려하면서도 편안한 파티룩을 연출했다. 한편 2011 MAMA에는 박시연, 김희선 외에도 이병헌, 한채영, 송승헌, 윤은혜, 송중기 등 한국을 대표하는 한류스타들이 다수 참여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.